참치[TUNA]

집에서 즐기다. 

 

 

사실 비싼 가격 보다는 식감도 없고 무미한 맛....

왜 먹을까? 뭐가 맛있는걸까? 하며 그리 즐기지 않았습니다.

(저는 반면 해산물을 무척 좋아 합니다.)

참치 먹을 정도의 돈이면 활어를 먹지...쫄깃한 식감에 후에 먹는 시원한 지리~~ ㅋ

.

.

.

But

어느 순간 부터인지 참치가 맛있고 떠오르는 음식이 되어 버렸습니다.

가만히 돌이켜 보면 1인에 17,000~50,000원 정도에 참치를 먹을때는 몰랐던 맛입니다.

(나이가 먹어 입맛이 바뀌었는지 아니면 그동안 맛없는 새치 종류만 먹어서 그런지....)

뭐랄까?   와인과 유사한?

맛을 느끼게 되는 순간 점점 가격이 올라가고 맛난 부위를 찾게 되는...ㅠㅠ

 

서론이 길었네요...

어찌되었던 지금은 찾아 먹는 저에게 아주 좋은 경험이 되었기에 포스팅해 봅니다.

 

인천이 고향인 저에게 다행이? 친한 고등학교 동창들이 몇명 수원에 살고 있습니다.

그중 한 친구가 즐거운 일을 맞이 하여 멋진 참치를 대접한다고..

단... 저희집을 좀 빌려 달라고 하더군요..

참치를 집에서?

처음에는 그냥 마트 회코너나 단골 참치집에서 포장해 소주 한잔하자는 소리인줄 알았습니다.

(사실 단골 참치집도 포장은 꺼려 하더군요...)

 

약속날짜가 다 되어 전화가 오더군요

"너희집으로 택배 보냈다!"

 

헐....

 

도착했네요 ..참치가....

 

 

자 개봉해 봅니다.

 아주 많은 드라이아이스로 철저히 냉동을 유지 할 수 있게 포장이 되어 있네요.

 

 

 

부속물로 생고추냉이, 간장, 생강 초절임 등등....

 

 

 

우선 참치를 모두 꺼내 봅니다.

원산지와 참치종류(어종-참다랑어, 눈다랑어  등)별 부위가 꼼꼼하게 인쇄 되어 있습니다.

 

 

그리고 키친타올 같은....

 

.

.

.

헐....

어찌 도착을 알았는지 해동법을 문자로 보내 주더군요...ㅋ

자...

해동 시작~!

 

 

1. 해동용 염수 만들기

 

 

맛소금 아닙니다~~. 꽃소금 굵은 소금등을 이용하여 바다물과 같은 염도의 소금물을 만들어 줍니다.

이때 온도는 뜨겁지 않은... 미지근한? 아니 손시렵지 않을 정도...

 

 

2. 유수 해동

 

 

참치를 잡아 냉동후 손질(절단)과정에서 발생 될 수 있는 이물을 제거 합니다.

실제로는 그런 이물들이 없더라구요. 그래도 일단 씻긴다는 마음으로..ㅋ

아주 짧게...10초 내외로...

 

 

 3. 염수 해동

 

 

아까 처음 만들어 놓은 염수에 잘 씻긴 참치를 넣습니다.

그리고 또 씻오요~~^^;

단 시간은 2~3분 이내에.. 생각보다 넉넉한 시간입니다~ㅋ

 

 

4. 물기 제거

 

 

아까 키친타올?이라 잠시 명했던 그것에 이름은 "해동지" 입니다.

잘 해동?된 참치를 해동지로 물기를 제거 합니다.

꾹꾹 누르지 마세요~ 육즙 빠집니당...ㅡ.,ㅡ

 

5. 숙성

 

 

물기를 제거한 참치를 김밥말듯 해동지로 잘 말아 줍니다.

그리고 냉장실로 직행~~

 

끝~!!!

 

(혼자 해동을 하느라 사진을 미쳐 찍지 못해 친구가 구입한 싸이트에서 사진을 빌려 옵니다.)

 

친구들이 도착했습니다.

포장에 없던 무순은 마트에서 구입하고...

 

테이블 셋팅합니다.

 

시원하게 김치냉장고에서  사케도 꺼내어 놓습니다.

준마이슈[純米酒 ] 아시죠? 저 사케는 Made in california

월계관 준마이 750 (알콜 15.6%)

 

 

 

횟감용 칼은 아니지만 보기 좋게 썰어 접시에 담습니다.

 

 

참치 부위도 부위지만 정말 질이 예술입니다.

이정도 부위에 질이라면 아마도 1인에 100,000원 이상 하는 집에 가야 먹을 수 있을듯...

 

 

 

정말 귀한 배꼽살은 아주 조금...

워낙에 고가이기에....

하지만 다른 뱃살도 기름이 찰진 것이 정말 참다랑어 입니다.

이번에 참치를 준비한 친구가 참치메니아 입니다.

이날을 위해 특별 주문했다고 하더군요.

덕분에 4인이 아주 훌륭히 멋과 맛을 즐길 수 있었습니다.

 

요즘 인터넷에 참치를 파는 싸이트가 정말 많은 것 같습니다.

친구 / 가족이 집에서 참치집에 비해 저렴한 가격으로 맛있게 먹을 수 있을 것 같습니다.

 

P.S

아... 이날 좋은 기분에 정말 오래오래 많은 술도 함께 했다는.....@@ㅋ

 

 

 

written by mook

Posted by 세남자 세친구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행복한요리사 2014.02.28 09:2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제 블방에 들라주셔서 감사드리고
    맛있게 보고 갑니다.
    기분좋은 주말되세요. ^^^^

  2. 맛있는여행 2014.02.28 09:3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어느새 집이 고급 참치집으로 변해 버렸군요.
    싱싱하고 보기 좋은 참치의 속살들이 입안을 상큼하게 만들 것 같습니다.
    한입 먹고 싶은 마음 억지로 누르고 갑니다.
    행복한 하루되시길 바랍니다^^

  3. 한수정 2014.02.28 10:5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대박...우리큰딸..회 먹고싶다해도 못들은척했었는데..집에서 만찬을 준비해봐야겠어요^^

  4. Hansik's Drink 2014.02.28 11:4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완전 맛보고 싶어지는군요~ ^^
    맛나게 보고 갑니다 ^^

  5. 빈티지 매니아 2014.02.28 15:3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직 잠이 덜 깨났나 봅니다.
    제 눈은 왜 참치캔으로 읽었을까요?
    친구분들에게 즐거운 일이 자주 있으면 좋겠네요 ㅎㅎ

    • 세남자 세친구 2014.02.28 16:3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봄날이 오긴 오나 봅니다...
      점심먹고 나면 식곤증이....ㅋ
      주변에 좋은 친구들이 있고 그 친구들에게 좋은 일이 있다는게 늘 감사하고 행복합니다.

  6. 늙은 호텔리어 몽돌 2014.02.28 18:4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멋진 친구분들을 두셨군요~ㅎ
    저도 참치는 처음에 별로였는데 조금씩 먹다보니 그 맛에 익숙해지고 더 놓은 놈을 찾게 되더군요.
    하지만 와인인....ㅠ
    배꼽살, 정말 좋아 보입니다~

  7. 봉리브르 2014.02.28 19:5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이쿠! 왜 한잔 생각나게 하세요? ㅎㅎ.

  8. S매니저 2014.03.01 10:2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야~ 너무 맛나보이는.ㅎ
    저도 먹고 싶어요.ㅎ

  9. 린넷 2014.03.01 12:3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봄을 알리는 비가 촉촉히 내리는 토요일입니다.
    주말 행복하게 보내시고, 봄비도 만끽하는 토요일 되세요.

  10. 포장지기 2014.03.01 23:4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직 회를 먹지 못한다는 ..
    그래서 그런 맛을 모른다는..
    잘 보고 갑니다.. 회는 먹지 못해도 그런 분위기 너무 좋아하죠^^

  11. 뽀뽀 2014.03.02 08:1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침이 쥬르르륵~ 입니다..
    예전에 주문해서 집에서 먹은 기억이 나네요~~